매경프리미엄영상포커스

[영상] '1987' 절절한 부성애 김종수 "촬영날 하늘이 도왔죠"

  • 양유창
  • 입력 : 2018.02.02 15:02
  • 프린트
  • 이메일
  • 페이스북
  • 트위터
  • 카카오스토리
  • 공유


영화 '1987'에서 고 박종철 열사의 아버지 박정기 옹을 연기한 배우 김종수를 만났습니다. 그는 촬영날 하늘이 도운 듯 눈이 내려 자연스러운 연기를 할 수 있었다고 말했는데요. 영화 '1987' 못다한 뒷이야기 들어보실까요?

[기획: 양유창 / 촬영,편집: 문소라]

[ⓒ 매일경제 & mk.co.kr,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]